소장품

소장품

국보 · 보물 | 인천안목(人天眼目)

본문

목판본(木板本) / 25.3x16.7cm / 조선시대 태조 4(1395)년

보물 제1094호

송나라 승려 지소(智昭)가 당시 불교 5개 종파의 기본사상과 창시자들의 행적을 요약하여 정리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, 우리나라 선가(禪家)에서 많이 읽히는 책이다.
이 책은 고려 공민왕 6년(1357)에 원나라에서 활동하던 강금강(姜金剛)이 간행한 책을 원본으로 삼아, 조선 태조 4년(1395)에 무학대사가 회암사에서 다시 새겨 펴낸 것이다. 닥종이에 찍은 목판본으로 권 상, 중, 하를 하나의 책으로 엮었으며, 크기는 세로 25.3㎝, 가로 16.7㎝이다.
고려시대의 판본을 기초로 조선시대에 간행하였다는 점에서 역사적으로 귀중하게 평가되고 있으며, 조선 전기의 불교학은 물론 서지학의 연구에 있어서도 중요한 자료로 여겨진다.